트래버스 4

가족을 사랑하는 아빠를 위한 차, 쉐보레 트래버스 시승기 #1

모두가 자동차에 기대하는 바는 다르기 마련이다. 누군가는 럭셔리함을, 누군가는 남을 압도할 퍼포먼스를, 누군가는 남의 시선을 원하기도 한다. 결혼을 하고, 아이를 낳고, 나이를 들어가면서 느끼는 것은, 내가 자동차에 바라는 것들이 예전에 비해 많이 달라졌다는 것이다. 즉 자동차에 대한 개인 취향도 시간이 지남에 따라 바뀌어 간다고 할 수 있다. 공간으로 바라보는 자동차 내가 처음 미니밴을 탔을 때가 생각난다. 기아 카니발이 풀체인지했을 때, 미니밴이란 장르를 처음 시승할 기회를 가졌다. 시승 기간 내내 아내가 조수석이 아닌 2열의 승객석으로 넘어가 아이들과 함께 시간을 보내면서, 자동차에서 공간이 얼마나 중요한 요소인지 새삼 깨닫게 됐다. 특히 패밀리카에 있어서, 자동차는 단순히 나의 만족감을 충족시키는..

경쟁차 대비 쉐보레 트래버스의 뚜렷한 장점

쉐보레의 대형 SUV, 트래버스가 출시되었습니다. 고객 인도 전, 일주일 동안 국내에서 쉐보레 트래버스를 앞서 시승해 볼 수 있었는데요. 올해초 미국에서, 얼마전 양양에서 시승했을 때에도 쉐보레 트래버스의 거대한 크기가 그리 와닿지 않던 것이 사실입니다. 쉐보레 이미지 개선을 위해 좀 더 큰 타호나 서버번을 들여와야 하지 않나 생각했었는데, 지난 일주일 내내 타고 시내 곳곳을 다녀보니 트래버스도 충분히 크더군요. '생각보다 큰데?' 하고 뒤늦게 제원을 찾아보니 국내 출시한 SUV 중에는 가장 큰 사이즈였습니다. 심지어 승합차인 스타렉스나 카니발보다도 큰 크기입니다. 그동안 쉐보레 차들의 장점을 얘기하라면, 이른바 '기본기'밖에 딱히 얘기할 거리가 없었던 것이 사실입니다. 다시 말해, 쉐보레의 대부분의 차..

방구석 미국 자동차 여행, LA에서 디트로이트까지

6월 14일 새벽 6시. 내일이면 이제 이곳 디트로이트를 떠난다. 한국지엠이 준비한 일주일 간의 현지 시승 프로그램을 통해 미국 서부와 동부에서 각각 곧 한국에 소개될 트래버스와 콜로라도를 만나볼 수 있었다. 쉐보레 트래버스와 콜로라도는 대표적인 아메리칸 대형SUV(우리나라 기준)와 픽업트럭으로 오랜 역사와 전통을 가진 모델이다. 국내에 선보이게 될 모델은 현재 미국에서 시판 중인 모델로, 미국에서 생산된 모델을 수입하여 판매될 예정. 즉, 수입차와 다르지 않은 형태다. 미국 서부 LA 일대에서는 트래버스를, 동부 디트로이트 근교에서는 콜로라도를 시승했다. 하지만, 이번 프로그램이 더욱 뜻깊을 수 있었던 것은 디트로이트의 GM 르네상스 센터와 주행테스트 센터인 밀포드 프루빙 그라운드, 그리고 GM 헤리티..

부산모터쇼 아빠들이 봐야할 차 TOP

안녕하세요, 오토앤모터입니다.부산 모터쇼에 가실 때 주제를 가지고 접근하면 재밌다고 말씀드렸는데, 오늘은 '"아빠"들이 봐야할 차'를 중심으로 얘기해볼까 합니다.우선, 2관부터 둘러볼까요? 솔직히 말씀드려서 제2관은 사실 크게 볼 게 없습니다. 1관보다 크기도 작은데, 그마저도 상용차(트럭,버스)가 절반을 차지하고 있고, 나머지가 일본브랜드 + 아우디가 있습니다. 출품 규모도 적습니다. 아우디관을 가보면, 이 차가 눈에 띄실겁니다.네, 아우디 Q8.컨셉트 버전입니다.양산차 이미 공개된 마당에... 왠 컨셉트카랍니까? 좀 뜬금 없죠.재밌는 사실은 또 있습니다. 디젤 게이트라는 전대미문의 사건을 터트리고 다시 한국 시장에 돌아온 아우디가 프레스데이 때 홍보대사를 발표했는데요, 홍보대사로 낙점된 연예인은 이진..

자동차/국내이야기 2018.06.11 (1)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