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9/052

미국자동차여행 중 만난 차(1) - 픽업트럭 지난 3월, 2주 동안이나 미국 서부로 자동차 여행을 갈 기회가 생겼습니다. 하루 주행거리가 적게는 400km에서 많게는 900여km에 이르는 쉽지 않은 일정이었습니다. 그렇게 열심히 돌아다녔음에도 미국 전도를 놓고 보면, 극히 일부의 지역이라 미국이란 나라가 얼마나 큰 나라인지 새삼 실감할 수 있었습니다. 특히 3월의 미국 서부 여행은 대자연 속에서 다양한 날씨를 경험할 수 있더군요. 예컨대 요세미티 국립공원은 여전히 겨울 한가운데에 있었습니다. 안개인지 구름인지 모를 숲속을 헤치고 나가다 보면, 이렇게 폭설로 길이 막힌 구간도 쉽게 찾아볼 수 있었습니다. 수개월 동안 막아놓는 구간도 있다고 하더군요. 한편 3월의 한국과 같이, 봄이 완연한 지역도 있었습니다. 정말 끝없이 펼쳐지는 대로옆 벚꽃 군락을 .. 2019. 5. 21.
일반인도 구매가능한 LPG차, 르노삼성 SM6 LPe 시승기 지난달 13일부터 일반인들 또한 LPG 차량을 구매할 수 있게 되었다. 그동안 장애인이나 택시, 렌터카에 한해서만 LPG(액화석유가스)차량을 구매 가능하던 것이 미세먼지 대책의 일환으로 일반인까지 전면 확대된 것이다. LPG차량은 경유나 휘발유 차량과 비교했을 때, 질소산화물 배출이 적어 친환경적이라고 알려져 있다. 이번에 시승한 모델은 르노삼성의 대표차 SM6의 LPG버전인 SM6 LPe 르노삼성이 정부 정책에 맞춰 발빠르게 출시한 모델이다. 개인적으로 LPG 모델을 타본 것은 이 차가 두번째. 때문에 일반인들이 SM6 LPe모델을 구매를 고려한다고 가정했을 때의 느끼게 될 장점과 단점 위주로 이번 시승을 진행했다. 우선 가장 큰 장점은 무엇보다 저렴한 연료비. LPG는 리터당 800원대로 휘발유나 경.. 2019. 5. 14.